(재)수로문화재단, 한국궁중꽃박물관 개관식
(재)수로문화재단, 한국궁중꽃박물관 개관식
  • 손인준
  • 승인 2019.08.19 19:2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산시 매곡동 일원에 건립중인 한국궁중꽃박물관이 개관한다.

(재)수로문화재단(이사장 최성우)은 양산시 매곡동 일원에 건립중인 한국궁중꽃박물관을 오는 9월 21일 개관한다고 밝혔다.

한국궁중꽃박물관은 세계 유일무이한 꽃 전문 박물관으로 조선왕조 500년 동안 나라의 큰 잔치가 있을 때 궁궐을 장엄했던 조선왕조 궁중채화를 감상하고 체험할 수 있는 궁중 꽃 전문 박물관이다.

조선왕조의 궁중채화는 일제 강점기에 조선왕조 궁중 문화 말살 정책으로 소멸돼 역사의 기록으로만 전해왔다.

국가무형문화재 제124호 궁중채화장 황수로 장인이 지난 50여 년간 조선왕조실록과 조선왕조의궤의 채화도, 윤회매십전 등의 고문헌과 도록 등을 연구해 조선왕조 궁중채화를 복원 제작했으며, 아름다운 전통문화를 전승하고 발전시키고자 반평생을 헌신했다.

궁중채화장 황수로 장인의 사재와 아름다운 후원금으로 10여 년간 전통건축 분야의 여러 국가무형문화재들과 명장들이 직접 건축에 참여해 궁중채화 전수관 비해당과 궁중꽃박물관 수로재로 건립, 조선왕조 궁중채화 작품들과 문헌, 채화 제작 도구를 비롯해 서화류와 기명들이 전시될 예정이다.

한국궁중꽃박물관 개관 특별전 ‘왕조의 신비’ ‘고종정해진연의는 고종 정해년(고종24년) 대왕대비 신정왕후의 팔순잔치를 경축하기 위해 만경전에서 열린 진찬으로 고종정해진찬의궤, 만경전진찬도병, 국조오례의, 악학궤범 등의 사료를 고증해 재현한다.

한국궁중꽃박물관은 아름다운 한국궁중전통문화의 전승과 지방 문화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손인준기자 sonij@gnnews.co.kr

 
양산시 매곡동 일원에 건립중인 한국궁중꽃박물관이 오는 9월21일 개관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홍성란 2019-09-21 14:02:39
궁중채화박물관 전화번호 좀 알려주세요.문화생도 받으시는지 여쭈려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