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과기대 자동차공학과 ‘경사났네’
경남과기대 자동차공학과 ‘경사났네’
  • 박철홍
  • 승인 2019.08.19 1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작자동차대회 전기차 부분 동상
경남과학기술대학교는 자동차공학과 ‘Solar Power’팀(지도교수 심한섭)이 2019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 전기차(EV) 부문에서 동상을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한국자동차공학회와 한국자동차산업협회(KAMA)가 공동 주최하고 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 조직위원회가 주관했다.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새만금군산자동차경주장에서 열렸다.

대학생들이 자동차를 직접 설계·제작하는 과정을 통해 자동차에 대한 관심과 흥미를 높임으로써 미래 한국자동차 산업의 주역으로 성장하는 발판을 마련해주는 아이디어 경연장이다.

지난 2007년 첫 회를 시작으로 올해 13회째를 맞은 이번 대회는 Baja(오프로드), Formula(온로드), EV(전기차), 기술부문(기술아이디어, 디자인) 등 4개 부문으로 나눠 진행됐다. 전국 98개 대학 186개 팀에서 2700여명이 참가해 열띤 경쟁을 펼쳤다.

강준한 ‘Solar Power’팀장은 “준비하는 동안 팀원들이 열심히 잘 따라줘 고맙다”며 “앞으로 전기 자동차 분야에서 이론과 실무를 겸비해 자동차 산업에 기여하는 인재로 성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박철홍기자 bigpen@gnnews.co.kr



 
경남과기대 자동차공학과 ‘Solar Power’팀이 2019 KSAE 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 전기차 부분에서 동상을 받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