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국유림관리소 추석 전후 임도 개방
양산국유림관리소 추석 전후 임도 개방
  • 손인준
  • 승인 2019.08.21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점복)는 추석을 맞아 벌초와 성묘객의 편의를 위해 26일부터 9월 30일까지 임도시설(58km)을 한시적으로 개방한다.

국유임도는 숲가꾸기, 목재운반이나 산불진화, 병해충방제 등 산림경영과 보호를 위해 만든 산림 내 도로로 일반 도로보다 폭이 좁고 급경사와 급커브 구간이 많아 4륜구동차량 이외 일반승용차량은 진입이 불가하다.

또한 산림을 출입하는 성묘객들은 산림에서 담배를 피우거나, 묘지관리를 위해 주변의 나무를 자르고 진입로를 개설하는 등의 불법행위와 각종 임산물, 희귀식물, 약용수목 등을 무단 채취자는 관계법에 따라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1000만원 이하의 벌금을 받게돼 주의해야 한다.

자세한 사항은 양산국유림관리소 산사태대응 복지팀(055-370-2752)으로 문의하면 된다.
 
손인준기자 sonij@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