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민원실 33개소에 비상벨 설치
진주시, 민원실 33개소에 비상벨 설치
  • 최창민
  • 승인 2019.08.21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주시는 특이 민원인의 폭언 폭력으로부터 민원실 직원과 방문 시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시청 민원실과 전 읍면동 민원실 33개소에 비상벨을 설치하고 9월부터 본격적으로 시행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시는 폭언 폭행 등 특이민원에 대하여 민원실 자체 대응팀과 청원경찰이 해당 민원인을 진정시키는 등의 조치를 취해 왔으나, 위협적이고 과격한 민원인으로부터 공무원은 물론 시민의 안전도 우려되고 있어 비상벨을 설치하게 됐다.

이번에 설치한 비상벨은 양방향 통신 비상벨로 위급 시 비상벨을 누르면 경찰서 112 종합상황실로 신고 접수돼 사건 발생 지점에서 가장 인접한 파출소나 지구대에서 출동하는 방식으로 악성민원을 해소하는데 효과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시 관계자는 “악성 민원 발생 시 일차적으로 자체 편성한 상황별 전담책임 직원을 활용 매뉴얼대로 조치해 안전을 확보하고 차후 비상벨을 사용하겠다”며 “조만간 비상대응역량 강화를 위해 경찰서와 합동으로 모의훈련도 실시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최창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