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서 등교하던 학생들 벌떼에 쏘여…모두 경상
김해서 등교하던 학생들 벌떼에 쏘여…모두 경상
  • 박준언 기자
  • 승인 2019.08.22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을철을 맞아 벌떼가 기승을 부리고 있은 가운데 김해에서 등교하던 학생 10여명이 벌떼에 쏘이는 사고가 발생헀다.

22일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지난 20일 오전 8시 40분께 김해시 율하동 한 중학교 근처 공원을 지나 등교하던 학생 13명이 갑자기 달려든 벌 수십마리에 쏘였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학생들을 응급 처치하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 치료받도록 했다.
또 사고 현장 주변 벌집도 제거했다.

학생들은 벌에 쏘인 곳이 붓고 따갑다고 호소했다. 다행히 중상자는 없었다.

김해서부소방서 관계자는 “어디든 벌집이 있을 수 있기 때문에 벌을 발견할 경우 즉시 현장을 벗어나야 한다”며 “벌집이나 큰 벌을 발견하면 119에 신고해 제거 요청을 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박준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