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도공-무학, 미세먼지 줄이기 ‘맞손’
경남도-도공-무학, 미세먼지 줄이기 ‘맞손’
  • 박철홍
  • 승인 2019.08.22 1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급출발·급가속·급감속 등 미세먼지 저감 3급 안하기 운동 업무협약
경남도와 도로교통공단 울산·경남지부, 무학이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해 손을 맞잡았다.

3개 기관은 22일 경남도청 회의실에서 자동차 운행 때 급출발·급가속·급감속 등 ‘미세먼지 저감 3급 안하기 운동’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은 제16회 에너지의 날을 맞이해 자동차 에너지 절약은 물론 미세먼지를 줄이자는 취지에서 마련했다.

경남도는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주요 정책, 도민 실천방안 등 정보를 제공하고 도로교통공단 울산·경남지부는 운전자를 대상으로 미세먼지 줄이기 교육을 실시하기로 했다.

무학은 주류제품에 미세먼지 줄이기 홍보 문구를 부착하는 등 사회공헌 활동의 하나로 홍보에 힘을 쏟기로 했다.

이를 위해 무학은 소주병 등 주류 400만병에 ‘급출발·급가속·급감속 등 미세먼지 3급 안하기’ 홍보 라벨을 우선 부착할 계획이다.

박성호 행정부지사는 “차량 급출발·급가속·급감속 등 3급 안하기 운동은 온실가스 감축과 미세먼지 저감을 동시에 추진할 수 있는 의미 있는 실천운동이다”며 “범도민 실천운동으로 확산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앞서 경남도는 지난 3월 20일 도로교통공단 등 5개 기관과 친환경차 보급 등 미세먼지 저감사업 안내, 친환경 운전법 교육, 경제운전 캠페인 경남교통방송 송출, 버스정보 시스템 자막 홍보 등을 펼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박철홍기자 bigpen@gnnews.co.kr

 
22일 경남도청 회의실에서 이수능(맨왼쪽) 무학 대표이사와 박성호 행정부지사, 도로교통공단 울산·경남지부 이영재(맨오른쪽) 지역본부장이 미세먼지 저감 업무협약식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