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재배면적 벼 0.5% 고추 10.5% 증가
경남 재배면적 벼 0.5% 고추 10.5% 증가
  • 김영훈 기자
  • 승인 2019.09.02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경남지역 벼·고추 재배면적이 지난해보다 모두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일 동남지방통계청이 발표한 ‘2019 경남 벼·고추 재배면적’에 따르면 벼 재배면적은 6만 5983㏊, 고추 면적은 2237㏊로 조사됐다.

벼 면적은 지난해 보다 302㏊(0.5%)로 소폭 늘었다. 시설작물의 연작피해를 방지하기 위한 대체 재배로 증가했다.

고추 면적은 213㏊(10.5%)가 늘었다. 지난해 출하기 가격이 상승한데다 마땅한 대체작물이 없어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

이번 조사는 동남지방통계청이 2019년 7월 1~20일 표본조사를 통해 추정한 잠정치다. 확정면적은 생산량조사 결과 공표된다.

김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