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해경, 욕지출장소 ‘구조거점 출장소’로 지정
통영해경, 욕지출장소 ‘구조거점 출장소’로 지정
  • 강동현
  • 승인 2019.09.03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영해양경찰서는 통영 욕지도에 위치한 통영파출소 소속 욕지출장소를 전국 최초로 ‘구조거점 출장소’로 지정 운영한다고 3일 밝혔다.

통영해경은 지난 2일 욕지출장소에서 김해철 서장과 유관기관, 민간해양구조대, 지역민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구조거점 출장소 개소식을 가졌다.

욕지 구조거점 출장소는 해경구조대로부터 멀리 떨어져 있는 관할 파출소·출장소에 신형 연안구조정과 해경 잠수구조인력을 상시 전진배치해 해양사고에 신속하게 대응하게 된다.

통영해경은 이를 위해 욕지출장소에 수중구조가 가능한 잠수구조 인력 6명 및 신형 연안구조정 1척을 전진 배치한다. 신형 연안구조정은 밀폐성(하우스)형으로 8명이 탑승, 최대속력 시속 65㎞(35노트)로 약 370㎞ 이상의 거리를 운항할 수 있다.

이에 따라 통영구조대와 약 20해리 떨어진 곳에 위치해 사고 발생시 40분이상 소요되던 욕지도가 이번 구조거점 출장소 개소로 즉시 잠수 구조요원을 태우고 신속하게 출동할 수 있는 여건을 갖추게 됐다.

통영해경 관계자는 “욕지도 구조거점 출장소는 통영해경 관할해역 중 최남단에 위치해 있다”며 “해양사고 발생 시 신속 대응해 국민의 생명과 재산보호 임무를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동현기자



 

통영해경이 지난 2일 김해철 서장과 유관기관, 민간해양구조대, 지역민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구조거점 욕지출장소 개소식을 가졌다./사진제공=통영해경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