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재생 교통 주택 스마트시티 등 결과물 공유
도시재생 교통 주택 스마트시티 등 결과물 공유
  • 정만석
  • 승인 2019.09.09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정자문위 문화복지분과 초청
경남도, 도정 4개년계획 컨설팅
경남도는 9일 도정자문위원회 문화복지분과(분과장 장동석) 소속 위원들을 초청해 도시교통분야 도정 4개년계획 컨설팅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는 도시 교통 주택 분야 도정 4개년 추진상황에 대해 점검하고 협업하는 자리로 도시교통국장이 직접 제안해 마련됐다.

이날 논의된 도시교통분야 자문결과를 분야별로 보면 도시재생 활성화사업과 관련해 사업추진과정에서 공공건축가를 공사 주요 공정별로 참여시켜 자문 실효성을 확보하고 ‘공공문화시설 프로그램 개발경비 할당제’ 및 ‘불량 및 양호경관 감시 사이트 개설’ 등에 있어서는 지자체 공모사업단계부터 반영되도록 시군에 적극 권유해 나가기로 했다.

교통분야의 경우 서부경남 고속화철도와 연계하는 교통체계 준비, 창원-김해 광역환승할인제 시행을 통한 효과 분석 후 산청-진주-사천, 고성-통영-거제 등 시군과 협력을 통해 지자체 간 광역교통망 구축과 부전-마산 간 전철 운행 주기 조정을 통해 도민 편의 증대를 기한다는 데 의견을 모았다.

또 주택분야는 공동주택 하자분쟁 최소화를 위해 품질검수 시 도민과 민간전문가가 참여한 ‘공동주택 품질검수단’을 기존 300세대 이상에서 30세대 이상으로 검수횟수도 1회에서 2회로 확대 운영해 검수결과 홈페이지 등에 공개하기로 했다.

이외에도 스마트시티에 대한 관심과 이해를 높이고 사업추진 역량강화를 위해 ‘스마트시티 유치 자문단’을 구성 운영하기로 했다. 부전-진주 간 철도의 효율성을 높이고 전라남도와 연계한 고속철을 구축을 위해 부산 경남 전남 3개 시도지사가 대정부 공공건의문을 중앙부터에 건의할 계획도 밝혔다.

이날 박환기 도 도시교통국장은 “향후 차질 없는 도정 4개년 추진으로 도민들이 더욱 편리하고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만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