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교육청, 제주에서 수학교육으로 소통
경남교육청, 제주에서 수학교육으로 소통
  • 강민중
  • 승인 2019.09.17 18: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학부모 200여명 참석…미래교육의 방향 공유
경남도교육청이 제주지역 학부모와 수학교육으로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도교육청은 17일 제주특별자치도 탐라교육원 연수관에서 제주지역 학부모 200여명을 대상으로 ‘수학교육, 미래를 열다! 우리 아이를 위한 수학교육 공감콘서트’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공감콘서트는 변화하는 수학교육, 미래교육의 방향을 제시하고 미래사회를 살아갈 우리 아이들에게 필요한 수학적 역량에 대해 공감·소통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1부 행사에서는 ‘우리 아이를 위한 엄마 수학’을 주제로 수학에 대한 인식을 바로 잡고 수학교육의 올바른 방향을 제시한 부산교육대학교 김성준 교수의 강연, ‘일상생활 속 데이터를 활용하는 미래교육’을 주제로 아이들의 미래교육의 모습과 방향을 제시한 성신여자대학교 임완철 교수의 강연이 학부모들의 소통·공감을 이끌어냈다.

2부 학부모와 함께하는 전문가 토크 콘서트에는 제주 세화중학교 김영관 교감이 패널로 참여해 수학교육 전문가, 미래교육 전문가와 함께 자녀의 수학교육을 지원하기 위한 부모의 고민과 궁금증을 대화로 풀어나갔다.

공감콘서트에 이어 학부모 체험수학교실에서는 학부모 200여명을 대상으로 6개의 다양한 체험수학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체험수학교실을 찾은 한 학부모는 “수학적 교구를 활용한 체험·탐구 중심의 수학 수업이 미래사회를 살아갈 우리 아이들에게 필요한 수학적 역량을 길러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다음 수학교육 공감콘서트는 28일 ‘부산진구 지역아동센터와 함께하는 수학교육 공감콘서트’가 부산교대에서 열린다.

강민중기자 jung@gnnews.co.kr

 
경남도교육청은 17일 제주특별자치도 탐라교육원 연수관에서 제주지역 학부모 200여명을 대상으로 ‘수학교육, 미래를 열다! 우리 아이를 위한 수학교육 공감콘서트’를 가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