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박물관, 제정구 선생 20주기 추모전 순회 전시
고성박물관, 제정구 선생 20주기 추모전 순회 전시
  • 김철수
  • 승인 2019.09.18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성박물관이 지난 2월 9일부터 8월 15일까지 개최한 ‘고 제정구 선생 20주기 추모 특별전’을 경기도 시흥시로 옮겨 순회 전시한다.

시흥 전시는 오는 27일부터 10월 25일까지 한달간 시흥시 대야동 ABC행복학습타운 내 ‘갤러리 시흥’에서 열린다.

시흥시는 제정구 선생이 서울 청계천에서 판자촌 주민 190여세대를 이끌고 정착해 복음자리마을을 만든 이후 한독주택, 목화마을 등 철거민들을 위한 마을을 건설하고 신용협동조합, 장학회 등으로 가난한 사람들의 자립을 이루어 낸 곳이다.

또한 제정구 선생은 이곳에서 제14~15대 국회의원에 당선돼 재개발지역 주민들의 권리를 보장하기 위한 법안을 만드는 등 활발한 활동을 하기도 했다.

이번 순회 전시는 지난 고성 전시 개막식에 방문한 시흥시민을 비롯해 임병택 시흥시장, 유족들의 요청으로 이뤄졌으며 개막식 당일에는 고성오광대 초청공연이 함께 펼쳐질 예정이다.

고성박물관 관계자는 “올해 제정구 선생 추모 20주기를 기념해 고향인 고성에서 이뤄진 특별전이 그의 주 활동 무대였던 시흥시에까지 전시돼 고성인으로서의 제정구의 일생과 공동체 정신을 되새기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철수기자

고성박물관, 제정구 선생 20주기 추모 특별전 포스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