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농업기술원, 양파 기술보급서 발간
도농업기술원, 양파 기술보급서 발간
  • 김영훈
  • 승인 2019.10.07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도농업기술원은 기후변화로 인한 양파 생산농민의 현장 애로 문제를 해결하고 생리장해를 조기에 진단해 예방할 수 있는 기술보급서를 발간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에 발간된 ‘현장에서 바로 보는 양파 생리장해 원색도감’은 양파 재배 과정에서 자주 발생하는 분구, 추대, 열구 등 15가지 주요 생리장해를 사진과 함께 수록했다.

도농업기술원은 양파 생산농민과 현장에서 양파 재배기술을 컨설팅하는 관계관들이 양파 밭에서 발생되는 여러 문제들에 대해 신속히 대처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도농업기술원 관계자는 “양파연구소에서 양파 생리장해의 원인과 해결을 위해 그동안 연구 성과를 정리해 양파생산 현장에서 쉽게 활용할 수 있는데 중점을 둬 발간했다”며 “이번에 발간된 기술보급서가 우리나라 양파 산업 경쟁력 강화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영훈기자 hoon@gnnews.co.kr

 
현장에서 바로 보는 양파 생리장해 원색도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