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중기청, 기술혁신 선도기업 모집
경남중기청, 기술혁신 선도기업 모집
  • 이은수
  • 승인 2019.10.10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중기청이 기술혁신을 선도할 ‘강소기업’을 선정해 집중 지원한다.

경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청장 이영석)은 일본 수출규제에 대응하고, 소재 및 부품, 장비 경쟁력 강화를 선도할 강소기업 100을 선정하기 위한 공고를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는 관계부처 합동으로 수립해 추진 중인 소재와 부품, 장비 경쟁력 강화 대책과 소재 및 부품, 장비 R&D 투자전략 및 혁신대책(8.28일)의 후속조치로 추진된다. 4차 산업혁명 등 미래 신산업과 연관성이 높고, 개발이 시급한 소재, 부품, 장비 기술의 혁신을 이룰 수 있는 전문 중소기업을 육성하기 위한 것이다.

중기부는 강소기업을 선정하고, 향후 5년간 30개 사업의 기술개발부터 사업화까지 전 주기에 걸쳐 최대 182억원을 지원해 빠른 기술혁신과 성과창출을 이룰 계획이다.

총 매출액 중 소재, 부품, 장비 분야 매출액이 50% 이상이고, R&D역량 및 기술혁신전략을 보유한 중소기업은 신청이 가능하다.

이중 R&D역량의 최소 기준으로 ①연구전담요원 2명 이상, ②총 매출액 대비 R&D 지출 비중(R&D 집약도) 2% 이상, ③벤처펀드 등의 투자자로부터 5천만원 이상 투자 가운데 어느 하나 이상을 충족해야 한다.

또한 신청 중소기업은 지정기간(5년) 동안 추진할 목표기술의 개발 및 사업화 계획을 담은 기술혁신 성장전략서를 제출해야 한다.

기술평가기관인 기술보증기금(기보)의 서면 및 현장평가, 기술평가시스템을 통한 기술평가를 거쳐 전문가로 구성된 분과별 평가위원회에서 심층평가를 실시하게 된다. 일정 수준 이상의 중소기업을 엄격한 평가를 거쳐 선정할 계획이며, 선정기업이 100개사에 미달하는 경우 잔여기업은 내년에 선발한다. 최종평가에서 탈락한 기업의 경우에도 3년간 R&D 가점부여 등을 통해 우대지원(Rejection Fee)을 한다.
 
경남중기청 관계자는 “경남지역 내 소재와 부품, 장비 전문 중소기업을 선정해 R&D에서 판로까지 전주기 패키지 지원을 함에 따라 대외 의존도가 높은 핵심 기술의 자립도를 높여 글로벌 경쟁력 강화와 생산성 및 품질 고도화로 미래 기술 경쟁에 우위를 차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했다.

이은수기자 eunsu@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