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서 자전거대회 잇따라 개최
함양서 자전거대회 잇따라 개최
  • 안병명
  • 승인 2019.10.13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상남도지사배 대회 등
깊어가는 가을 지리산 함양의 아름다운 자연을 배경으로 연이어 자전거 대회가 열린다.

함양군에 따르면 오는 19~20일 양일간 지리산 함양에서는 ‘함양 그란폰도 경상남도지사배 대회’를 비롯한 힐클라임 개인독주대회’,‘어린이 밸런스바이크대회’가 연이어 개최된다.

우선 19일 오후 2시부터 대봉산 자연휴양림 산삼콤플렉스센터에서 선수와 관계자 100여 명이 참여하는 힐플라임 개인독주대회(ITT)가 열린다.

이번 대회는 사이클 남. 여, MTB 남녀로 구분하여 대봉산 자연휴양림 내 3.6km 구간 가파른 산길을 오르내리며 함양의 가을을 만끽하게 된다.

다음날인 20일에는 천 년의 숲 상림공원을 출발해 함양 일원을 내달리는 함양그란폰도 경상남도지사배 대회가 열린다.

그란폰도(granfondo)는 이탈리아어로 ‘긴 거리를 이동한다.’를 뜻으로, 자전거를 이용한 비경쟁 방식의 동호인 대회이며, 자전거 마라톤이라 보면 된다. 이번 대회에서는 메디오폰도 70km와 그란폰도 130km 등 2개 코스에서 2,000여 명의 자전거 동호인들이 참여한다.

메디오폰도 70km는 상림공원에서 출발해 지안재~오도재~남호삼거리~유림삼거리~유림면~지안재~상림공원으로 돌아오는 코스로 구성됐으며, 그란폰도 130km는 상림공원에서 출발 지안재~오도재~남호거리~유림삼거리~지안재~상림공원~월암삼거리~대평사거리~함양학생련원~빼빼재~송계삼거리~교북교차로~석천교차로~개평 한옥마을~월암 삼거리~상림공원으로 돌아오는 코스이다.

한편, 같은 날인 20일 오전 9시부터 상림공원 내 미니축구장에서는 어린이 밸런스바이크대회가 열린다.

이날 대회는 밸런스 바이크를 탈 수 있는 5세에서 7세까지 미취학 아동 100여 명을 대상으로 5세부, 6세부, 7세부로 나눠 운영할 예정이다.

군은 대회에 참여하는 선수들에게 푸짐한 기념품과 행운권 추첨을 통한 경품을 제공하는 등 다양한 행사를 준비하고 있다.

또한, 직원과 대회 관계자에 대한 안전교육과 안전사고 대비 구급차 등을 배치하고, 경기 코스 교통통제 등 안전대책을 마련했다.

군 관계자는 “함양군은 산악자전거부터 사이클까지 다양한 경기를 펼칠 수 있는 천혜의 환경을 가지고 있다”라며 “이번 대회에 전국의 자전거 동호인들이 함양에 모여 가을로 물들어가는 함양을 내달리며 불로장생 힐링의 기운을 만끽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안병명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