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립미술관 11월 ‘뮤지엄렉처’ 운영
경남도립미술관 11월 ‘뮤지엄렉처’ 운영
  • 박성민
  • 승인 2019.10.17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시대미술의 생동감 있는 현장 공유
경남도립미술관(관장 김종원)은 11월 1일(금)부터 11월 22일(목)까지 새롭게 단장한 미술관 다목적홀에서 도민을 위한 인문강좌로 2019 뮤지엄렉처를 개최한다.

이번 강좌는 동시대미술의 다양한 키워드를 통해 미술사적 접근과 더불어 미술의 생동감 있는 현장을 공유하고, 21세기 새로운 환경과 지역적 문화에 따른 미술의 방향성을 모색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한다. 동시에 창원에서 열리고 있는 창원조각비엔날레를 통해 지역문화와 비엔날레현상에 대한 강연과 토론의 장을 제공할 예정이다.

11월1일 첫 강좌로 △스페이스D디렉터·숙명여자대학교 객원교수로 있는 양은희 강사의 ‘22개의 키워드로 보는 현대미술’을 시작으로 △저술가인 조주연 강사의 ‘현대미술은 무엇이며, 어디에서 와서 어디로 갔는가?’ △미술평론가·융합미술연구소 CROSSING 대표 이은화 강사의 ‘21세기 미술관과 미술축제’ △서울대학교 미학과 강사 양효실 강사의 ‘문화운동과 예술의 기능’ △2020년 창원조각비엔날레 총감독 김성호 강사의 ‘지역문화와 비엔날레 현상’ 이라는 주제로 진행된다. 참가신청은 도립미술관 홈페이지에서 사전 등록하거나, 강의 당일 현장 접수도 가능하며, 참가비는 무료이다.

박성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