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은행-기보, 지식재산 금융지원 협약
경남은행-기보, 지식재산 금융지원 협약
  • 황용인
  • 승인 2019.11.11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NK경남은행(은행장 황윤철)은 서면 형식을 통해 기술보증기금(이사장 정윤모)과 ‘지식재산(IP) 금융지원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은행은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IP일자리 창출 및 중소기업 R&D성과물의 사업화 촉진을 통해 국가경제 발전에 기여하기로 했다.

특히 BNK경남은행은 기술보증기금이 발급한 기술가치평가서를 대출 심사에 활용, 지식재산(IP) 중소기업에 대한 금융지원을 확대하기로 했다.

또 중소기업에 부담되는 지식재산 가치평가 수수료를 지원하기로 했다.

기술보증기금은 지식재산(IP) 기술가치평가를 바탕으로 보증서를 발급하는 동시에 보증료를 최대 0.5%p를 감면하고 보증비율을 최대 95%까지 지원하기로 했다.

지원대상은 기술보증기금 기술사업평가등급 B등급 이상인 중소기업과 지식재산(IP) 평가보증에 따라 대출예정금액이 2억원 이상인 중소기업이다.

금융지원 자금은 운전자금대출 형태로 업체당 100억원 이내이다.

황윤철 은행장은 “담보 부족 등으로 금융지원을 받지 못해 경영 어려움을 겪는 지식재산(IP) 중소기업들이 적지 않다”며 “지식재산(IP) 중소기업들이 이번 협약에 힘입어 고충을 덜고 성장 발전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황용인기자 yongin@gnnews.co.kr

 
BNK경남은행은 서면 형식을 통해 기술보증기금(이사장 정윤모)과 ‘지식재산(IP) 금융지원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