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문화재단 ‘문화도시 100인 토론회’
김해문화재단 ‘문화도시 100인 토론회’
  • 박성민
  • 승인 2019.11.19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 김해문화의전당 로비
김해문화재단 문화도시센터가 진행하는 ‘문화도시 100인 토론회’과 20일(수) 오후2시 김해문화의전당 로비에서 열린다.

이 토론회는 가야건국 2000년을 맞는 2042년의 문화도시를 비전으로 준비됐다. ‘문화도시 예비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이번 토론회는 김해시민들과 문화도시 사업에 대해 내용을 공유하고 시민들의 의견을 반영한 문화도시 조성사업 계획을 수립하기 위해 마련됐다.

토론회는 히든어셈블 강승진 대표가 ‘문화도시 조성계획’을 설명한 뒤, 참가자들이 문화자치, 문화다양성, 라이프스타일, 두 도시이야기, 살고싶은 도시 등 5가지 키워드를 주제로 토론을 이어나갈 예정. 이날 행사에는 권순석 문화컨설팅 바라 대표, 고윤정 부산문화재단 정책연구센터 PM, 최강운 천안청년몰대표, 박주로 서울하우징랩 대표 등 외부 전문가는 물론 문화활동가, 행정가, 시민들이 모여 다양한 시각에서 문화도시 방향성을 논의할 것으로 기대된다.

‘문화도시 100인 토론회’는 20일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김해문화의전당 로비에서 진행된다. 시민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 및 참가신청은 김해문화도시 홈페이지(http://문화도시김해.kr)에서 확인 가능하다. 윤정국 김해문화재단 대표이사는 “이번 토론회에서 문화도시 조성 사업의 핵심 5대 키워드를 실현하기 위한 방안에 깊이 있는 논의가 이뤄지길 기대한다”며 “이를 통해 도시 전체에 문화적 환경이 조성돼 김해가 시민중심의 문화도시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김해문화도시센터는 오는 12월 문화도시 지정을 앞두고 막바지 사업에 한창이다. 문화도시 거버넌스 구축을 위한 ‘100인 토론회’ 뿐만 아니라 와야문화축제, 문화공존페스티벌, 미래하우스 운영 등 다양한 문화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박성민기자

 
김해문화재단 문화도시센터가 진행하는 ‘문화도시 100인 토론회’과 20일(수) 오후2시 김해문화의전당 로비에서 열린다. 사진은 올해초 김해시청에서 진행된 100인 토론회./사진=김해문화재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