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군, 우리가 키운 우수조림지 선정
합천군, 우리가 키운 우수조림지 선정
  • 박철홍
  • 승인 2019.11.19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도는 합천군이 산림청에서 시행한 ‘2019우리가 키운 우수조림지’ 선정 평가에서 우수조림지로 최종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올해 처음 시행된 우수조림지 평가는 2013년부터 2015년도까지 5ha 이상 대면적 조림지를 대상으로 전국의 지방자치단체와 국유림관리소의 신청을 통해 진행됐다. 산림경영목표를 고려한 적지적수 선정과 체계적인 사후관리 상태를 기준으로 산림청이 평가한 결과 합천군을 포함한 전국 5개소가 우수조림지로 최종 결정됐다.

합천 조림지는 합천군 가회면 월계리 산19번지에 위치하고 있다. 2015년 경남 대표 수종인 편백과 속성수인 백합나무를 18.3ha의 면적에 5만4900그루를 식재해 가꾸어 온 곳이다. 뚜렷한 경영목표와 나무의 우수한 생육상태, 풀베기 등 체계적인 사후관리, 뛰어난 입지조건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산림청은 우수조림지로 선정된 합천군에 포상금과 표창패를 수여하고 내년도 산림자원분야 해외연수 등 인센티브를 부여할 계획이다.


박철홍기자 bigpen@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