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의회 ‘사랑의 헌혈’ 참여
경남도의회 ‘사랑의 헌혈’ 참여
  • 김순철
  • 승인 2019.11.20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도의회(의장 김지수)가 동절기 도내 혈액수급 어려움 해소와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20일 도의회 광장에서 사랑의 헌혈운동을 벌였다. 도의원들의 자발적인 요청으로 마련된 이 행사에 의원 및 의회사무처 직원 등 100여명이 참여했다.

대한적십자사에 따르면 헌혈한 혈액은 장기간 보관이 불가능하기 때문에(농축적혈구 35일, 혈소판 5일), 적정 혈액보유량인 5일분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지속적이고 꾸준한 헌혈이 필요하다. 특히 전체 헌혈자의 70% 이상이 10∼20대에 집중돼 있어 공직자의 헌혈 참여는 중장년층의 헌혈 확대를 위한 인식 개선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김지수 의장은 “고령화로 인해 해마다 헌혈가능인구는 감소하고 있어 중증 수혈환자에게 필요한 혈액 확보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지속적인 헌혈자 확보를 위해 헌혈자에 대한 예우, 관련 단체와의 협력 체계 구축 등을 통해 헌혈장려 정책 마련에 더욱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김순철기자

경남도의회 헌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