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농업기술원, 장미 신품종 평가회 개최
도농업기술원, 장미 신품종 평가회 개최
  • 김영훈
  • 승인 2019.12.02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그니티·비비드·네티’ 등
경남도농업기술원 화훼연구소는 2일 장미 신품종 현장평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화훼연구소에서 열린 이날 행사에는 생산자, 소비자, 종묘회사 등 관련전문가 80여 명이 참석해 장미 신품종과 주요계통 30여 종에 대한 현장평가회를 진행했다.

화훼연구소는 많은 신품종과 품종등록을 앞두고 우수계통들을 한 곳에서 볼 수 있다는 기대로 경남지역 생산자뿐만 아니라 장수, 전주, 강진, 진천 등에서도 관심 있는 농가들이 참여했다고 설명했다.

또 평가회는 장미 품종개발과정의 마침표와 같은 중요한 과정으로 개발한 품종이 생산자, 유통인, 소비자들의 요구를 충족해야 시장에서 가치를 만들어 낼 수 있기 때문에 본 행사 의미가 크다고 강조했다.

이어 현장평가 대상이 되는 품종이나 계통들은 철저하게 블라인드 테스트를 통해 품종 그 자체에 대한 공정하고 객관적인 평가가 이뤄질 수 있도록 했고 그 결과들은 새로운 신품종 개발에 중요한 정보가 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번에 평가를 받는 품종들은 작년부터 농가보급과 수출이 이뤄지고 있는 ‘에그타르트’, ‘레리티’와 ‘레미니스’ 등을 비롯해 새로운 수출용 장미로 기대되는 ‘디그니티’, ‘비비드’, ‘네티’ 등과 내수 시장을 겨냥한 다양한 스탠다드 계통도 선보여 호평을 받았다.

황주천 화훼연구소장은 “경남 장미가 수출 및 내수시장의 다양한 요구를 충족시킬 수 있는 품종다변화를 통해 지역농가들의 소득과 수출확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영훈기자 hoon@gnnews.co.kr

 
2일 경남도농업기술원 화훼연구소에서 열린 장미 신품종 현장평가회에서 참석자들이 장미를 살펴보고 있다. /사진제공=도농업기술원
경남도농업기술원 화훼연구소가 2일 장미 신품종 현장평가회에서 선보인 장미 신품종. 사진 왼쪽부터 ‘디그니티’, ‘무디’, ‘비비드’, ‘네티’. /사진제공=도농업기술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