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토지주택박물관 ‘우리가 몰랐던 지도’ 전시 개막
LH 토지주택박물관 ‘우리가 몰랐던 지도’ 전시 개막
  • 강진성 기자
  • 승인 2019.12.04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12월 31일까지 기획전시
고지도와 근·현대 지도 선보여
LH(사장 변창흠)는 진주 LH 토지주택박물관에서 창립 10주년 기념 ‘MAP視(맵시) 우리가 몰랐던 지도’ 기획전시를 내년 12월 31일까지 전시를 이어간다고 4일 밝혔다.

LH 창립 10주년을 맞아 개최되는 이번 전시는 만물의 근원인 땅과 그 땅에서 살아온 사람의 이야기를 담은 지도를 주제로 마련했다. 통치의 수단이자 지식을 쌓는 도구로 활용된 조선시대 고지도부터 개항이후 정치·경제 등 변화에 따라 바뀐 근대지도와 효율적인 국토개발을 위해 만들어진 현대지도까지 다양한 시기의 지도를 전시할 계획이다.

이번에 전시되는 조선시대 고지도 중 대표적인 것은 18세기 우리나라 최초로 축척(백리척)을 사용해 제작한 ‘정상기유형 동국지도’로, 김정호의 ‘대동여지도‘ 이전 제작된 지도 중 실제와 가장 가깝게 국토의 모습을 담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영조가 이 지도를 보고 백리척 사용에 대해 감탄하며 홍무관과 비변사에 비치하도록 하고, 신경준과 이익 등 당시 실학자들도 찬사를 아끼지 않은 것으로 전해진다. 또한 최초의 근대적 지적도로 20세기 초 제작된 충북 청원군 북이면 지역의 ’어린도‘와 일제의 의병탄압에 이용된 지형도를 담은 ‘진중일지’, 1960년대 ’1·2차 경제개발5개년계획도’가 전시되는 등 고지도 중심의 지도유물 전시가 아닌 근·현대에 만들어진 다양한 지도도 함께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터치 키오스크에서 지도퀴즈를 풀고, 벽에 레이저를 투사해 지도에 대한 추가내용을 볼 수 있도록 하는 등 다양한 미디어기술을 적용한 만큼 관객들이 직접 지도를 체험하고 연령에 관계없이 유물의 내용을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전시가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지난 3일(화)에는 창립10주년 기획전시 개막식이 LH 토지주택박물관에서 개최됐으며, 이 자리에는 LH와 진주시 관계자 및 토지주택박물관 수강생들이 참석해 개막을 축하하고 새로운 전시를 관람했다. ‘MAP視(맵시) 우리가 몰랐던 지도’ 전시는 내년 12월 31일까지 매주 월~토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변창흠 LH 사장은 “지도는 우리가 살고 있는 세계를 압축해 지면에 표현한 공예작품이며, 인류가 살아온 오랜 시간을 담은 것”이라며, “많은 분들이 이번 전시에 방문해 지도에 담긴 흥미로운 이야기를 보고 느낄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강진성기자

 
3일 토지주택박물관에서 개최된 LH 창립 10주년 기념 ‘우리가 몰랐던 지도’ 기획전시 개막식에서 조규일 진주시장(사진 가운데), 변창흠 LH 사장(사진 오른쪽)과 참석자들이 전시를 관람하고 있다./사진=한국토지주택공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