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미스 유니버스 왕관을 쓴 남아공 대표 조지비니 툰지
올해 미스 유니버스 왕관을 쓴 남아공 대표 조지비니 툰지
  • 연합뉴스
  • 승인 2019.12.09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조지아 주 애틀랜타에서 8일(현지시간) 열린 미스 유니버스 2019 선발대회에서 1위를 차지한 미스 남아공 조지비니 툰지(가운데)가 미스 유니버스 2018 우승자인 필리핀의 카트리오나 그레이(오른쪽)로부터 왕관을 넘겨받고 있다.

연합뉴스

올해 미스 유니버스 왕관을 쓴 남아공 대표 조지비니 툰지 미국 조지아 주 애틀랜타에서 8일(현지시간) 열린 미스 유니버스 2019 선발대회에서 1위를 차지한 미스 남아공 조지비니 툰지(가운데)가 미스 유니버스 2018 우승자인 필리핀의 카트리오나 그레이(오른쪽)로부터 왕관을 넘겨받고 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