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산불 예방대책 추진· 총력 대응
경남도, 산불 예방대책 추진· 총력 대응
  • 박철홍 기자
  • 승인 2019.12.10 1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화물질 제거 및 대국민 홍보 적극 추진
경남도는 건조한 날씨가 계속돼 산불발생 위험이 높아짐에 따라 올해 말까지 산불 발생 위험요인 사전 차단에 행정력을 집중한다고 밝혔다.

최근 5년간 산불발생 주요원인은 입산자 실화, 논·밭두렁· 쓰레기 소각 등 인위적인 원인이 85%를 차지해 산불 발생원인 사전 차단을 위한 노력이 절실하다.

이에 따라 가을철부터 내년 봄철까지 이어지는 산불위험에 대비하기 위해 산림 인접지 인화물질 제거, 영농쓰레기 수거 등을 위해 산불전문예방진화대 등 514명을 지난 10월부터 집중 투입해 780t을 제거하였으며, 12월말까지 983t을 수거할 계획이다.

아울러, 도와 전 시군, 소방서 등 유관기관이 함께하는 산불예방 캠페인을 주요 등산로 및 유원지 등에서 지속적으로 개최하여 대국민 공감대를 확산, 산불예방에 총력을 기울인다.

서석봉 경남도 산림녹지과장은 “산불발생의 주요원인이 인위적인 요인에 의해 발생하는 만큼 산불예방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도민들께서도 산 인접지에서의 소각행위를 삼가는 등 산불예방 활동에 적극적인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박철홍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