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녕단감, 대한민국 대표과일로 손색 없네
창녕단감, 대한민국 대표과일로 손색 없네
  • 정규균
  • 승인 2019.12.12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일산업대전 단감분야 ‘최우수상·장려상’ 수상
창녕군은 단감(부유)이 ‘2019 대한민국 과일산업대전 대표과일 선발대회’에서 최우수상, 장려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올렸다.

일반과수 중 단감분야에서 부유 단감을 출품한 이방면 동산리 노정일(42)씨가 최우수상(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 상금200만원)에 선정됐다.

유어면 진창리 손애경(62)씨는 장려상(농산물품질관리원장상, 상금100만원)을 차지했다.

13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19 대한민국 과일산업대전 개막식에서 수상한다.

2019 대한민국 과일산업대전은 국산과일의 우수성 홍보, 소비 및 수출확대 유도하기 위해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과수농협연합회에서 주최·주관하는 행사다.

이번 대표과일 선발대회 심사는 지난 8월부터 11월까지 일반과수 7종(사과, 배, 단감, 감귤, 포도, 복숭아, 참다래)과 산림과수 4종(밤, 호두, 떫은감, 대추)에 대해 과원 현지심사와 외부 전문가를 통한 외관과 계측심사를 통해 최종 대표과일을 선발하고 있다.

군은 단감부문에서 2016년(최우수상, 특별상), 2018년(최우수상), 2019년(최우수상, 장려상)까지 총 5회 수상하는 등 창녕단감의 명성을 이어가고 있으며 앞으로도 과수생산시설 현대화, 무인방제시설, 창녕과실 명품화사업 등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정규균기자

 
‘2019 대한민국 과일산업대전 대표과일 선발대회’ 단감분야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창녕군 이방면 동산리 노정일씨가 자신이 기른 단감을 들어보이고 있다. /사진제공=창녕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