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NC구장 인근 국비로 주차장 조성
창원시 NC구장 인근 국비로 주차장 조성
  • 이은수
  • 승인 2019.12.26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시 ‘중소벤처부 공모’ 선정
산호동 상점가 주차장 조성 등
NC구단 마산새야구장(창원NC파크 마산구장) 조성 후 인근지역이 주차난으로 몸살을 앓고 있는 가운데 창원시가 국비로 주차장 조성에 나선다. 이에따라 야구장 옆 주택가 상습 주차문제를 일부 해소하고 주차공간이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인근 전통시장에도 활기를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야구장 주변에는 경기가 있는 날 주차문제가 심각해 마산회원구에서도 주차난 해소에 주력하고 있다. 창원시는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2020년 전통시장 활성화 지원사업 공모에 추가 2건이 선정돼 국비 21억5300만원을 추가로 확보했다고 26일 밝혔다. 시는 2020년 전통시장 국비 지원 사업비를 총 88억원을 확보했다.

이번 추가로 선정된 것은 부림지하상가 시장경영바우처지원사업과 산호동 상점가 주차환경개선사업이다. 부림지하상가 시장경영바우처지원사업에는 5300만원이, 산호동 상점가 주차장 조성사업은 21억원의 국비가 확보됐다. 시는 2020년 전통시장에 투입될 총 사업비가 국비 88억과 시비 59억 등 총 147억원을 전통시장 환경개선사업에 투입할 계획이다.

시장경영바우처지원사업에 선정된 부림지하상가에는 총사업비 6400만원이 지원돼 상인교육, 공동마케팅, 시장매니저 등 사업이 추진될 계획이다. 특히 NC구장 인근 산호동 상점가 주차환경개선사업에는 총 사업비 35억원(시비 14억원 포함)이 지원돼 전통시장 이용고객 주차편의가 제공된다. 정확한 주차면수는 보다 세밀한 검토가 필요하다. 주민들 및 야구 관계자들은 상습 주차난 지역에 주차장을 최대한 많이 확보해 줄 것을 계속 요청했다. 시는 기존 공모사업 선정 및 추가 공모사업 잇따른 선정으로, 대형마트, 온라인 쇼핑 위주의 유통환경 변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은수기자 eunsu@gnnews.co.kr

 
창원 NC파크 마산구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