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 삼랑진 빛나는 트윈터널
밀양 삼랑진 빛나는 트윈터널
  • 연합뉴스
  • 승인 2020.01.05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오후 경남 밀양시 삼랑진읍 트윈 터널을 찾은 관광객이 내부를 둘러보고 있다. 이곳은 폐터널로 방치돼 있다가 2017년부터 빛을 주제로 한 터널로 재탄생했다. 연합뉴스
아름다운 터널 3일 오후 밀양시 삼랑진읍 트윈 터널을 찾은 관광객이 내부를 둘러보고 있다. 이곳은 폐터널로 방치돼 있다가 2017년부터 빛을 주제로 한 터널로 재탄생했다.
트윈 터널 인기 3일 오후 밀양시 삼랑진읍 트윈 터널을 찾은 관광객이 내부를 둘러보고 있다. 이곳은 폐터널로 방치돼 있다가 2017년부터 빛을 주제로 한 터널로 재탄생했다.
터널을 걸으니 빛이 쏟아지네 3일 오후 밀양시 삼랑진읍 트윈 터널을 찾은 관광객이 내부를 둘러보고 있다. 이곳은 폐터널로 방치돼 있다가 2017년부터 빛을 주제로 한 터널로 재탄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