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부울경 상장사 시총 3조7550억원 감소
지난해 부울경 상장사 시총 3조7550억원 감소
  • 손인준
  • 승인 2020.01.09 1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부산·울산·경남지역 상장사 주력업종 시가총액이 3조7550억원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거래소가 9일 발표한 부·울·경 주식거래 동향 자료를 보면 신규 상장사를 제외한 이 지역 상장사 시가총액은 49조7640억원으로 전년과 비교해 7.02% 줄었다.

유가증권 시장에서 한진중공업, STX중공업, 디아이씨 등 조선과 자동차 업체 부진이 두드러졌다.

코스닥시장에서는 신라젠, 에스앤더블류, 에스모 등 바이오와 선박, 자동차 업종 시총 감소가 영향을 미쳤다.

부·울·경 상장 종목 193개사 가운데 54.9%인 106개 종목이 전년보다 하락했다.

거래량과 거래대금도 큰 폭으로 동반 감소했다.

지난해 부·울·경 지역 주식투자 거래량은 12.79%, 거래대금은 35.96%나 줄어든 것으로 집계됐다.

손인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