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수 지사 항소심 선고 또 연기
김경수 지사 항소심 선고 또 연기
  • 정만석
  • 승인 2020.01.20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경수 지사의 항소심 선고가 또 미뤄졌다.

20일 서울고법 형사2부(차문호 김민기 최항석 부장판사)는 21일 열릴 예정이던 김 지사의 선고 공판을 다시 취소했다.

재판부는 선고 기일을 취소하고, 대신 같은 날 변론을 재개하기로 했다.

애초 재판부는 지난해 12월 24일 김 지사의 항소심 선고를 할 예정이었으나 이를 4주간 미룬 바 있다.

재판부는 한 차례 선고를 미룬 데 이어, 이번에는 아예 변론을 다시 열기로 했다.

이에 따라 재판부가 김 지사 사건의 결론을 두고 고심을 거듭하고 있는 것 아니냐는 관측이 법조계에서는 나온다.

선고를 앞두고 생각하지 않은 쟁점이 발견되거나 검찰과 피고인 양측이 제시하는 증거 중 추가로 소명이 필요하다고 재판부가 판단하는 경우 변론을 재개하는 일이 종종 있다.

정만석기자·일부연합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