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안 법수면 새마을협·부녀회, 떡국 떡 나눔 행사
함안 법수면 새마을협·부녀회, 떡국 떡 나눔 행사
  • 여선동
  • 승인 2020.01.22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수면 새마을협의회(회장 강호경)와 부녀회(회장 김영숙)는 법수면사무소에서 관내 저소득층을 위한 ‘설맞이 사랑의 떡국 떡 나눔’ 행사를 가졌다고 22일 밝혔다.

이날 법수면 새마을협의회·부녀회 회원 20여 명은 정성이 담긴 떡국 떡 100봉지(300kg, 200만원 상당)를 준비하여 관내 경로당 및 독거노인 등 형편이 어려운 이웃에게 직접 방문해 전달했다.

박장곤 법수면장은 “바쁜 일정 가운데서도 법수면 지역사회복지를 위해 봉사에 참여해준 법수면 새마을협의회·부녀회 회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지역주민들이 따뜻한 동절기를 보낼 수 있도록 면민을 위한 행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호경 회장은 “이번 떡국 떡 나눔 봉사를 통해 소외된 이웃들이 훈훈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으면 좋겠고 2020년에도 따뜻한 이웃사랑을 실천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또한 이날 함안군 산인면 소재 아라요양병원(병원장 최석문)은 지난 20일 군청을 방문해 설 명절을 앞두고 어려운 이웃을 위한 떡국 떡 50박스를 기탁했다.

이날 기탁식에는 최석문 병원장 부부와 이명자 이사장을 비롯하여 병원 관계자 2명이 참석했으며, 군은 관내 어려운 세대에 떡국 떡을 전달할 예정이다.

한편, 최 병원장은 “앞으로 관내 어려운 아동 5명에 대하여 매월 10만원씩 정기 후원을 이어 나가며 어려운 이웃을 위한 나눔실천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여선동기자 sundong@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