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시 도심공원 시민 힐링공간으로 인기
통영시 도심공원 시민 힐링공간으로 인기
  • 강동현
  • 승인 2020.01.22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순신공원·통영생태숲 등 공원 특색살린 정비사업 시행
최근 통영의 도심 속에 조성된 근린공원들이 시민 힐링공간으로 변신하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22일 통영시에 따르면 지난해 이순신공원, 통영생태숲, 서포루공원, 남망산공원 등 도심 속 공원에 각 공원마다 특색을 살린 ‘공원 정비사업’을 시행했다.

먼저, 중앙시장 옆 남망산공원에는 울창한 해송의 하늘숲길을 조성했다. 이 길을 따라 전망대에 올라서면 항구도시만의 특색 있는 풍경을 감상할 수 있다.

게다가 유명 작가의 조각품, 미술품, 시비, 화비 등이 곳곳에 조성돼 있는 문화공원이 바다조망이 함께 어우러진 공원으로 재단장되면서 연인들 데이트 코스로도 인기를 끌고 있다. 특히, 올해 연말 남망산 디지털파크 조성사업이 완공되면 야간에도 볼거리가 가득한 환상적인 공원으로 변신해 시민들과 관광객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통영터널과 통영대교 사이에 있는 통영생태숲에는 어린이 체험쉼터, 생태연못, 숲속도서관 등을 새로이 조성해 다양한 동식물을 관찰할 수 있도록 했다.

아기자기하게 꾸며진 명정동의 서피랑 99계단을 따라 오르면 서피랑공원이 펼쳐진다. 통영시내와 통영대교, 통제영, 충렬사, 통영의 과거와 현재를 한눈에 담을 수 있다. 봄이 오면 새롭게 조성한 철쭉단지에 화려한 꽃망울이 활짝 피어 많은 관광객이 찾을 것으로 예상된다.

통영의 대표 관광지 이순신공원에는 임진왜란 해전 역사를 알 수 있는 이순신 장군 승전 기념광장을 조성했다. 또 난대산림공원도 조성해 다른 지역에서 보기 힘든 수목을 만날 수 있으며, 해안데크를 따라 산책하면 아름다운 한산도 앞 바다 풍경을 감상할 수 있다.

남망산공원을 찾은 한 시민 가족은 “도심 속 공원들이 잘 단장돼 있어 즐겨 찾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리로 시민들이 힐링과 여유를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해 주시길 부탁한다”고 했다.

강석주 시장은 “도시공원이 시민들의 힐링 공간이면서 통영의 새로운 관광명소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공원 조성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강동현기자 kcan@gnnews.co.kr



 
통영시가 도심 속에 조성한 근린공원들이 시민 힐링공간으로 변신하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사진은 남망산공원 하늘숲길. /사진제공=통영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