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미래 먹거리 사업 마련 할 것”
“진주미래 먹거리 사업 마련 할 것”
  • 정희성
  • 승인 2020.02.04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민국 예비후보 공약발표

자유한국당 강민국 예비후보(진주을)는 4일 진주시청 브리핑 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진주미래 100년 먹거리 사업을 위해 기업유치를 적극적으로 실시하겠다고 강조했다. 강 예비후보는 “대기업과 유망기업 그리고 항공관련 기업을 대대적으로 유치해 경제를 활성화 시키고 진주를 ‘항공우주산업의 메카도시’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어 “상평공단을 첨단 고부가가치 산업단지로 탈바꿈시키고 초전동 경남농업기술원도 조기에 이전될 수 있도록 하겠다. 현 농업기술원 부지는 교방문화단지, 청소년문화거리, 카페거리 등 ‘상업복합시설’과 공연, 동아리 모임, 전시장 등 ‘청소년문화관’을 건립해 신도시 기반을 확충하겠다”고 주장했다. 강민국 예비후보는 “불경기 해소를 위해 원도심 지역에는 소상공인회관을 건립해 창업과 소상공인 권익보호, 정보교류 및 지원을 위한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했다.

강 예비후보는 “저의 경제공약은 실천 가능한 것으로 반드시 결과를 시민들께 보여주겠다”고 자신했다. 특히 강민국 예비후보는 최근 창원시의 남부내륙철도 노선변경 주장과 관련해 강한 목소리로 창원시를 비판하면서 “국회의원에 당선된다면 이와 같이 지역발전을 저해하는 어떠한 행동도 결코 좌시하지 않겠다”고 했다.

정희성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