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 속에 핀 복수초
눈 속에 핀 복수초
  • 안병명
  • 승인 2020.02.05 1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를 보인 5일 함양군 병곡면 대봉산에서 봄의 전령사인 복수초가 눈을 비집고 노란 꽃망울을 터뜨려 봄 소식을 전하고 있다. 야생화 복수초의 ?꽃말은 ‘영원한 행복’이다.

안병명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