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의회 입법·법률고문 위촉
경남도의회 입법·법률고문 위촉
  • 김순철
  • 승인 2020.02.10 1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치환 교수·조정현 변호사

경남도의회(의장 김지수)는 10일 오전 도의회 의장실에서 경남도의회 입법·법률고문을 위촉했다고 밝혔다.

입법고문은 김치환 교수(영산대학교 법학과), 법률고문은 조정현 변호사(법무법인 창해)로, 이번 달부터 2022년 1월 31일까지 2년간 활동한다. 입법고문은 의원들의 조례 제정과 개정 시 전문적인 의견을 제시하는한편 도의회 운영 전반에 대해 자문을 수행하고, 법률고문은 의회관련 법령사항의 해석과 쟁송 사건 소송에 대한 자문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경남도의회는 3명의 입법고문과 1명의 법률고문을 운영하고 있으며, 현재 박봉국 (사)한국의정연구회 상임부회장, 최민수 국회 의정연수원 교수가 입법고문으로 활동하고 있다.


김순철기자 ksc2@gnnews.co.kr

 

김지수 경남도의회의장(가운데)이 도의회 입법고문인 김치환교수(오른쪽)와 법률고문인 조정현 변호사를 위촉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경남도의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