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사상 첫 여성 부시장 임명
창원시, 사상 첫 여성 부시장 임명
  • 이은수
  • 승인 2020.02.24 2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혜란씨 임용후보자 결정

창원시에 사상 처음으로 여성 부시장이 탄생한다.

시는 24일 개방형직위로 지정된 제2부시장 채용시험과 관련해 법령의 절차를 거쳐 정혜란(65)씨를 임용후보자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창원시는 18일 응시자 4명에 대한 면접시험을 실시했으며, 20일 창원시인사위원회를 거쳐 21일 최종합격자를 공고했다. 그리고 최종합격자에 대한 신원조회를 거쳐 2월 말 제2부시장으로 임용할 계획이다.

정혜란 제2부시장 임용후보자는 마산여고, 이화여자대학교 법학과를 졸업하고, (사)참교육을위한전국학부모회 마창진지회장, 마산YMCA 창원시평화인권센터 운영위원장 등 지역 사회단체에서 왕성한 활동을 펼쳤다.

허성무 시장은 “창원시의 사상 첫 여성 부시장 임명으로 여성 특유의 섬세함과 포근한 감성을 통해 여성과 가족이 행복한 창원을 만드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은수기자 eunsu@gnnews.co.kr

정혜란 창원시 제2부시장 임용후보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