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군장학재단 장학금 기탁 이어져
하동군장학재단 장학금 기탁 이어져
  • 최두열
  • 승인 2020.02.27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소 어려운 이웃에 자비와 참사랑을 실천하는 하동군 화개면 휴심사(벽암 주지스님)의 신도들이 하동의 미래 인재육성을 위한 장학기금을 기탁해 화제가 되고 있다.

(재)하동군장학재단(이사장 이양호)은 하동에서 미세먼지 차단망을 제조 설치하는 환경기업 (주)지엠 임용균 대표와 하동읍 고서마을 이영순씨가 25일 군수 집무실을 찾아 각각 장학기금 200만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임용균 대표와 이영순씨는 “휴심사 신도로서 평소 부처님의 큰 가르침인 자비와 나눔의 참사랑을 몸소 실천하시는 벽암 주지스님의 장학기금 기탁 소식을 자주 듣고 작지만 힘을 보태게 됐다”며 “청소년들의 앞날을 밝혀주는 희망의 등불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휴심사 벽암 주지스님은 2014년부터 7년간 3300만원의 장학기금을 기부해 ‘장학금 스님’으로 불리고 있다.

최두열기자

 

휴심사 벽암 주지스님(오른쪽 두번째)과 신도들이 윤상기 군수(중앙)에게 장학금을 기탁하고 증서를 들어보이고 있다./하동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