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체 출전' 황의조, 상대 퇴장 이끌어내
'교체 출전' 황의조, 상대 퇴장 이끌어내
  • 연합뉴스
  • 승인 2020.03.09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르도는 1-1 무승부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앙(1부) 보르도의 공격수 황의조(28)가 후반 교체 투입돼 상대 선수의 퇴장을 끌어내는 등 활약했으나 소속팀의 승리로 이어지진 못했다.

황의조는 8일(현지시간) 프랑스 생테티엔의 조프루아-기샤르에서 열린 2019-2020 리그앙(1부리그) 28라운드 원정 경기 교체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가 1-1로 맞선 후반 27분 사무엘 칼루와 교체 출전해 끝까지 뛰었다.

황의조가 선발 명단에서 제외된 건 1월 11일 올림피크 리옹과의 20라운드 이후 8경기 만이다. 이번 시즌 6골을 터뜨린 황의조는 이날은 공격 포인트를 추가하지는 못했다. 후반 20분 조시 마자가 선제골을 터뜨린 지 3분 만에 데니스 부앙가에게 동점 골을 내준 보르도는 1-1로 비겨 리그 12위(승점 37)에 자리했다. 최근 4경기 무승(3무 1패)이다. 팀이 동점 골을 허용하자 투입된 황의조는 약 3분 만에 하프라인 부근에서 볼을 빼앗은 뒤 질주하려다 상대 선수 마디 카마라에게 걸려 넘어졌는데, 이미 전반에 경고 한 장이 있던 카마라가 무리한 태클로 두 번째 옐로카드를 받고 퇴장당했다.

보르도는 수적 우위를 살리지 못한 채 끝내 1-1로 비겨 승점 1을 나눠 가졌다. 몽펠리에의 윤일록(28)은 렌과의 원정 경기에 후반 39분 테지 사바니에 대신 투입돼 시즌 5번째 출전을 기록했다. 팀이 0-4로 크게 밀려 승부가 사실상 기울었을 때 투입됐는데, 많은 걸 보여주기엔 시간이 부족했다. 몽펠리에는 윤일록 투입 이후에도 후반 42분 아드리앵 우누에게 페널티킥 추가 골을 내줘 0-5로 완패했다. 몽펠리에는 8위(승점 40)에 올랐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