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노총 금속경남본부, 민주당 창원시당과 총선 연대
한국노총 금속경남본부, 민주당 창원시당과 총선 연대
  • 이은수
  • 승인 2020.03.26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동존중 가치와 고용안정 총선승리 위한 공동선대기구 구성
더불어민주당 창원시당과 한국노동조합총연맹 금속경남본부가 정책 협약을 맺고 4·15 총선 공동선거대책본부를 구성한다고 26일 밝혔다. 이와관련, 이날 한국노총경남본부 5층 대회의실에서 공동 기자회견을 가졌다.
 
양기관은 이번 총선 승리를 위해 더불어민주당 창원지역 후보와 노동존중 가치 실천과 고용안정을 위한 공동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협약식에는 한국노총 산하 금속경남본부 이상철 의장 및 노조 대표자 50여명과 민주당 창원지역 4·15 총선 후보 성산구 이흥석, 의창구 김기운, 회원구 하귀남, 합포구 박남현, 진해구 황기철 후보가 참석했다.
 
총 6개항의 협약 내용을 보면 노동존중 사회의 실현을 위해 상호 연대, 노동존중 실천과제, 공동대책기구 구성과 노동존중 실천 국회의원 공식 지지, 노동자 삶의 질 향상과 고용안정 및 고용창출 실현 코로나19 감염으로 인한 노동자 고용과 생계 대책 공동 대응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한 생산차질에 대한 제조업 경영자금 및 고용유지 공동 대응 등이 포함됐다.
 
이들은 공동협약에 따른 실무 절차와 제21대 총선 승리를 위한 공동선거대책기구 조직 구성을 4월 1일까지 완료키로 했다.

이은수기자 eunsu@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