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사도 안 되는데 이 정도 기다림이야…”
“장사도 안 되는데 이 정도 기다림이야…”
  • 김영훈
  • 승인 2020.03.26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적이는 소상공인 1000만원 긴급대출 신청

26일 오전 진주시 충무공동에 위치하고 있는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진주센터에서 긴급 대출을 받으려는 소상공인들이 자신의 순번을 기다리고 있다.

코로나19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을 위해 지난 25일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에 대한 경영안정자금 직접대출 접수가 시작됐다.

시범 운영되는 소상공인 직접대출은 중소벤처기업부 산하 전국 62개 소상공인진흥공단 지역센터에서 1000만원을 보증서 없이 신속 대출해주는 제도다. 지원 대상은 신용등급이 4등급 이하인 저신용 소상공인 가운데 연체와 세금 미납이 없는 경우로 신청일 기준 5일 이내에 바로 대출금을 받을 수 있다.

중기부는 다음달 1일 정식 시행에 앞서 일주일간 시범 운영을 하며 시스템을 안착시킨다는 계획이다.

김영훈기자 hoon@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