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총선 후보 1억원 이상 납세자 6.6%
경남 총선 후보 1억원 이상 납세자 6.6%
  • 김순철
  • 승인 2020.03.29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1대 총선 경남지역 국회의원 후보 74명의 납세액은 1만원에서 18억6000여만원까지로 다양한 것으로 나타났다.

선거관리위원회 신고대상 납세서류에는 최근 5년간 후보자와 배우자, 직계존속 등의 재산세, 소득세, 종합부동산세 납부 및 체납증명이 포함됐다.

후보별로는 77억8000만원의 재산을 신고한 거제 염용하 무소속 후보가 납세액 18억6369만원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미래통합당 창원성산 강기윤 후보 5억5391만원, 같은 당 김해 갑 홍태용 후보 4억5080만원, 같은 당 통영·고성 정점식 후보 4억4206만원 순이었다.

납세액이 1억원을 초과한 후보는 모두 9명으로 전체 후보자의 6.6%에 달했다.

정당별로 미래통합당 6명, 더불어민주당 1명, 우리공화당 1명, 무소속 1명 순으로 나타났다.

납세액이 가장 낮은 후보는 유재철 국가혁명배당금당 창원 진해 유재철 후보로 5년간 납부액이 1만원에 그쳤다.

총선취재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