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축구연맹, 6월 A매치 포함 '무기한 연기'
유럽축구연맹, 6월 A매치 포함 '무기한 연기'
  • 연합뉴스
  • 승인 2020.04.02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으로 유럽축구연맹(UEFA)이 주관하는 모든 대회가 무기한 중단됐다.

UEFA는 1일(현지시간) “2020년 6월에 개최하려던 모든 남녀 국가대표팀 경기를 추후 통보가 있을 때까지 연기한다”면서 “UEFA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2020) 플레이오프와 여자 유로2021 예선도 포함된다”고 발표했다. 이어 “이 밖에도 UEFA가 주관하는 경기는 중립지역 친선경기(A매치)를 포함해 역시 추가 공지가 있을 때까지 계속 중단된다”고 덧붙였다.

UEFA는 이날 55개 회원국 협회 사무총장과 화상 회의를 하고 지난달 17일 꾸려진 코로나19 대응팀의 권고에 따라 이같이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유럽에서는 코로나19 확진자 및 사망자가 급속도로 늘면서 벨라루스를 제외한 각국 프로축구 리그가 모두 중단된 상황이다. UEFA 역시 이미 클럽대항전인 챔피언스리그와 유로파리그를 중단했고, 올해 6월 12일 개막할 예정이었던 유로2020은 1년 연기하기로 결정한 바 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