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군 군수사, 코로나19 극복 위해 힘 보태
해군 군수사, 코로나19 극복 위해 힘 보태
  • 황용인
  • 승인 2020.04.06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군 군수사령부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민들을 돕기 위해 힘을 보탰다.

해군 군수사령부(사령관 소장 박노천) 병기탄약창은 6일 창원시 대산면 농협을 통해 지역 농가가 재배한 파파야 멜론 약 1.2ton을 단체 구매했다.

또한 정보통신전대는 같은 날 지역 내 취약계층에게 마스크와 손 세정제, 후원금 20만 원을 비롯한 생필품 등을 지원했다.

농산물 단체구매를 추진한 병기탄약창 고영욱 주임원사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지역 농가가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소식에 단체구매 행사를 마련했다”며 “이번 구매로 지역경제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해군 군수사령부는 코로나19 극복에 힘을 보태기 위해 헌혈 운동을 지속 추진하고 소년·소녀 가장 대상 후원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황용인기자 yongin@gnnews.co.kr

 
해군 군수사령부 간부들이 지역 농가를 돕기 위해 구매한 농산물을 들고 지역사회에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