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 취약계층 방역물품 지원 추경 10억 집행
도, 취약계층 방역물품 지원 추경 10억 집행
  • 정만석
  • 승인 2020.04.07 1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도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도내 취약계층 방역물품 지원 추가경정예산 10억원이 최근 확정됨에 따라 신속 집행에 나서기로 했다.

신속 지원대상은 어린이집과 아동복지시설 등 어린이시설 2981곳과 경로당, 노인요양시설, 장애인거주시설, 지역자활센터 등 7966곳을 합한 1만947곳이다.

이 중 어린이집 방역물품 구입 예산은 4억7300만원이다.

도는 마스크와 손 소독제를 어린이집에서 먼저 구입하고 나중에 정산하는 방식으로 신속 지원한다.

어린이집 개원에 대비해 예비비 1억여원으로 보건용 마스크 19만장도 사들여 아동과 보육교직원 등 9만5000여명에게 1인당 2장씩 지원한다.

아동양육시설, 지역아동센터, 등 아동복지시설 341곳에는 마스크와 손 소독제 구매 예산 5300만원을 지원한다.

도는 이 예산으로 마스크 1만4000여장과 손 소독제 4800여개를 구매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노인복지시설에도 1억5000여만원을 지원한다. 경로당과 노인요양시설 등 총 7907곳의 시설에 마스크와 손 소독제를 지원할 수 있을 것으로 추산했다.

아울러 도내 정신요양시설 4곳에도 방역물품인 마스크와 손 소독제 구입 예산 154만원을 지원한다. 도내 31개 장애인거주시설 생활자 1526명과 종사자 989명을 위해서는 마스크 및 손 소독제 구입비 700여만원이 지원된다.

특히 도내 지역자활센터 20곳과 노숙인시설 4곳에도 600여만원을 지원한다.

정만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