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선관위, 노동자 투표시간 보장 당부
중앙선관위, 노동자 투표시간 보장 당부
  • 정희성
  • 승인 2020.04.08 1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노동자들이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사전투표기간(4. 10~11일)과 선거일(15일)에 모두 근무하는 경우 고용주에게 투표에 필요한 시간을 청구할 수 있다고 밝혔다.

‘공직선거법’ 제6조의 2에 따르면 고용주는 근로자가 투표하기 위해 필요한 시간을 청구하면 이를 보장해 주어야 하고 정당한 사유 없이 이를 보장하지 않으면 1000만 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 받는다.

또 공무원, 학생 또는 다른 사람에게 고용된 사람이 투표하기 위해 필요한 시간은 보장돼야 하며, 이를 휴무 또는 휴업으로 보지 아니한다고 규정돼 있다며 각 기관과 단체에 협조를 당부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지난달 전국경제인연합회, 대한상공회의소, 중소기업중앙회 등 주요 경제단체에 노동자의 투표시간을 보장해 줄 것을 안내했다.

총선취재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