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교육청 학교급식비로 ‘농산물 가족꾸러미’ 준다
경남도-교육청 학교급식비로 ‘농산물 가족꾸러미’ 준다
  • 정만석
  • 승인 2020.04.21 1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8억 투입 3만원 상당 농산물꾸러미 33만명 학생 가정에 지급 계획
경남도는 코로나19로 각급 학교 개학이 연기돼 식자재 공급 농가들의 농산물 판로가 막히자 ‘농산물 가족꾸러미’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도는 코로나19로 인한 물리적 거리두기에 따라 개학이 연기됐고 온라인 개학을 하면서 학교급식이 중단됐다면서 이 때문에 학교급식에 식자재를 공급하는 농가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고 학교급식비는 지출되지 않고 남아 있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이에따라 도는 도교육청과 함께 학교급식비로 학생들 가정에 농산물을 배달하는 농산물 가족꾸러미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3만원짜리 농산물 꾸러미를 만들어 도내 33만명 학생 가정에 배달하는 규모가 될 것으로 도는 추산했다.

전체 사업비 98억원 중 도가 29억원, 시·군 40억원, 도교육청 29억원을 부담할 것으로 예상한다.

도는 이 사업이 원활하게 시행될 수 있도록 관련 법을 적극적으로 해석해달라고 교육부에 건의했으며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하겠다’는 교육부의 답을 받았다.

도는 교육부 세부 방침이 정해지는 대로 교육청과 협조해 이 사업을 시행할 방침이다.

도는 각 가정에 농산물꾸러미를 전달하는 과정에서 공공일자리와 연계될 수 있도록 추진해 일자리 창출에도 도움이 되도록 할 계획이다.

정만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