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대학 휴학생 파트타임 본격 시행
창원시, 대학 휴학생 파트타임 본격 시행
  • 이은수
  • 승인 2020.05.18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시)는 18일부터 코로나19의 여파로 일자리가 줄어든 대학교 휴학생들에게 직장체험의 경험을 쌓고 경제활동의 도움을 위해 ‘2020년 대학교 휴학생 파트타임’을 본격 시행한다고 밝혔다.

최종 선발된 65명의 대학교 휴학생들은 최일선인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로 소상공인 경영안정비 지원 및 누비전 업무 안내를 위해 배치된다.

이에 시는 사업 시행 전 의회 대회의실에서 참여자들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 소속 강사 주재로 산업안전 교육을 실시했다.

사업 참여자들은 18일부터 6월 12일까지 주 5일, 1일 5시간 근무한다. 근무수당은 1일 4만2950원이다.

박상석 일자리창출과장은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해 대학교 휴학생 파트타임 외 청년채용장려금, 청년해외인턴사업, 대학생 아르바이트 사업 등 다양한 정책 발굴 및 시행에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은수기자

 
창원시는 18일부터 코로나19의 여파로 일자리가 줄어든 대학교 휴학생들에게 직장체험의 경험을 쌓고 경제활동의 도움을 위해 ‘2020년 대학교 휴학생 파트타임’을 본격 시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