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남극체험탐험대 사진 전시회
부산시 남극체험탐험대 사진 전시회
  • 손인준
  • 승인 2020.05.21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연기된 ‘부산시 남극체험탐험대’ 사진 전시회가 오는 24일까지 부산시청 지하철 연결통로에서 열린다.

부산시와 극지해양미래포럼이 마련한 이번 전시회는 펭귄, 해표, 물개, 스큐아 등 남극을 대표하는 동물과 남극 세종과학기지를 중심으로 한 남극 풍경, 체험탐험대원 활동 등을 기록한 40개 작품을 선보인다.

시는 지난 1월 남극 세종과학기지 관문 도시 마젤란주와 극지 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극지해양미래포럼이 뽑은 부산 청소년 4명 등으로 구성된 남극체험탐험대는 1월 26일 부산에서 출발해 마젤란주를 찾았다.

이어 칠레 남극연구소와 세종과학기지를 방문하고 칠레 에스쿠데로 남극기지 개소 25주년 행사에 참석했다.

전시회 기간 극지해양미래포럼 소속 해설사들이 남극 사진 해설을 하고 전시장을 찾는 시민에게 극지 관련 책자와 기념품을 나눠준다.

손인준기자 sonij@gnnews.co.kr

 
남극체험탐험대와 펭귄 모습, 사진제공-부산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