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발전-부산대 기술협력 MOU
남동발전-부산대 기술협력 MOU
  • 강진성
  • 승인 2020.05.27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학협력 바이오매스 연료연소센터 개소
지난 26일 한국남동발전과 부산대학교는 바이오매스 연료연소분야 기술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하고, ‘바이오매스 연료연소센터’ 개소식도 가졌다.

이날 협약은 국내 최대 규모의 영동발전본부 바이오매스 전소 발전소의 안정적 운영, 기술수준 향상을 위한 바이오매스발전 특화 기술협력체계 구축과 글로벌 기술경쟁력 제고를 위해 추진되었다.

양 기관은 △최적 연소기술 확보 등을 위한 연구개발 △기술지원 및 컨설팅 △바이오매스발전분야 전문인력양성 △바이오매스연료연소센터 운영 등에 있어 공동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이날 협약식과 함께 바이오매스 연료연소분야 기술협력 거점이 될 ‘바이오매스 연료연소센터(KBC, Korea Biomass Fuel & Combustion Center)’도 개소했다.

부산대 기계기술연구동에 설립된 바이오매스 연료연소센터는 바이오매스발전 특화 공동기술개발, 기술현안에 대한 최적 솔루션 제공, 연료연소기술 데이터베이스 구축, 연료다변화 대응기술 확보 및 Top Class 바이오매스 연소 전문가를 육성할 계획이다.

남동발전은 이번 협약을 통해 바이오매스분야 국내외 신기술 확보 및 글로벌 기술 네트워크 구성을 통하여 향후 기술 사업화를 위한 교두보 역할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광성 한국남동발전 기술안전본부장은“이번 기술협약으로 국내 바이오매스 연료연소분야에 중추적인 역할과 산학협력의 모범적인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친환경 발전소로의 도약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남동발전은 강릉지역에 2017년 6월 국내 최대규모의 바이오매스 전소발전소(125MW) 준공을 시작으로 오는 6월에 후속 호기(200MW) 준공을 앞두고 있어 안정적 전력수급과 친환경 전력생산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강진성기자

 
지난 26일 부산대학교 바이오매스연료연소센터 앞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남동발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