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함안수박 기부 ‘눈길’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함안수박 기부 ‘눈길’
  • 김응삼
  • 승인 2020.06.03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00통 사비로 구매…소외계층 전달
한진그룹은 3일 조원태 회장이 함안수박 500여 통을 사비로 구매해 호선실버센터 등 강서구의 노인복지시설, 장애인시설, 보육원, 지역아동센터에 기부했다고 밝혔다.

조원태 회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운 농가를 돕고 바깥 나들이가 어려운 노인·장애인 등 취약계층 고충을 덜어주기 위해 수박을 기부했다고 한진그룹은 전했다.

조 회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를 돕기 위해 함안수박을 기부 물품으로 선택했다.

현재 함안지역은 코로나19 여파로 함안 수박 축제가 취소됐고 소비도 예년에 미치지 못하는 등 경제으로 다소 위축된 상황이다.

이에 조 회장은 함안지역 농가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 새로운 수요 창출에도 도움을 주기 위해 함안 수박을 기부 물품으로 선택했다고 한진그룹은 설명했다.

한편 한진그룹 계열사인 ㈜한진은 사회가치창출 활동의 일환으로 4월부터 함안수박 마케팅 기획 등을 지원하고 있다.

김응삼기자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이 3일 서울시 강서구 관내에 위치한 사회복지시설에 함안수박 500여통을 사비로 구매해 개인 기부했다. 조원태 회장(오른쪽)과 배국원 호선실버센터 원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한진그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