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은행 ‘(무)삼성명품STEP-UP암보험’ 판매
경남은행 ‘(무)삼성명품STEP-UP암보험’ 판매
  • 경남일보
  • 승인 2020.06.16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NK경남은행은 삼성화재와 제휴해 ‘(무)삼성명품STEP-UP암보험’을 판매한다고 16일 밝혔다.

(무)삼성명품STEP-UP암보험은 10년납 100세만기로 10년 동안 납입 보험료 변동 없이 100세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특히 시간이 경과할수록 암 발생률이 증가한다는 점에 착안, 가입 후 기간에 따라 보장금액이 오른다.

암진단비 1000만원ㆍ유사암진단비 200만원에 최초 가입했다 가정할 경우 10년이 경과하면 암진단비 2000만원ㆍ유사암진단비 400만원으로 2배, 15년이 경과하면 암진단비 3000만원ㆍ유사암진단비 600만원으로 3배로 체증된다.

(무)삼성명품STEP-UP암보험 가입 연령은 15세부터 70세까지로 ‘해지환급금미지급형(1종 일반심사형, 2종 유병자형)’과 ‘일반형(3종 일반심사형, 4종 유병자형)’ 가운데 선택 가입이 가능하다.

‘계약 전 알릴 의무 사항’ 간소화로 유병자도 쉽게 가입할 수 있다.

해지환급금미지급형은 보험료 납입기간 중에 해지하더라도 해지환급금이 지급되지 않아 보험료 부담을 덜 수 있다.

WM상품부 이정훈 부장은 “(무)삼성명품 STEP-UP암보험과 기존 암보험의 차별점은 암진단비와 유사암진단비가 가입 후 경과 기간에 따라 보장금액이 최대 3배까지 증액된다”며 “보험료를 일정 기간 동안 완납하면 만기까지 보장되는 비갱신형으로 월납 또는 연납할 수 있다”고 말했다.

 

BNK경남은행은 삼성화재와 제휴해 ‘(무)삼성명품STEP-UP암보험’을 판매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