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사랑상품권’ 235억 추가 발행
‘경남사랑상품권’ 235억 추가 발행
  • 정만석
  • 승인 2020.06.18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도는 소상공인 자영업자의 매출확대를 지원하고 골목상권을 활성화하기 위해 지난 12일부터 경남사랑상품권 235억원을 추가 발행하고 특별할인판매 한다고 18일 밝혔다.

경남사랑상품권은 선불 충전식 모바일상품권으로 ‘체크페이’ 등 제로페이 상품권 앱에서 구매 사용이 가능하며 도내 제로페이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다.

도는 소상공인 자영업자가 코로나19를 조기에 극복할 수 있도록 지난달 265억원을 조기 판매한데에 이어 235억원을 추가 발행해 올해 총 500억원 규모로 발행을 확대했다.

특히 지난 1월 200억원 규모의 상품권은 매월 판매량이 급증하면서 5월초 발행액이 모두 소진되고 추가 발행한 65억원도 5월말에 모두 판매 완료된 바 있다.

이처럼 경남사랑상품권 판매가 성과를 보이고 있는 것은 코로나19 이후 소비자의 비접촉 결제에 대한 관심 증대와 소상공인을 지원하는 착한소비라는 인식 확산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이에따라 도는 지역상권 활성화와 소비자 수요에 대응해 올해 전체 발행규모를 500억원으로 확대하고 추경을 통해 사업비를 추가 확보하는 한편 추가 발행 235억원 전체에 대해 특별할인판매를 통한 소비 진작에 적극 나선다는 방침이다.

이번 특별할인판매는 1인당 100만원 한도 내에서 10% 할인된 가격으로 상품권을 구매 가능하고 소득공제 혜택도 볼 수 있다.

아울러 도는 상품권 사용 확대에 따른 제로페이 가맹점 혜택도 점점 커지고 있는 만큼 소상공인들의 가맹점 가입을 적극 당부하고 있다.

김기영 도 일자리경제국장은 “이번 상품권 추가발행으로 위축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소상공인 자영업자들의 매출확대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코로나19로 인한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을 조금이나마 덜어질 수 있도록 상품권 이용 활성화에 동참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정만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